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2.04.18 17:38

pxd Process Manual 제작기

신입사원 매뉴얼 제작기

pxd Process Manual Making path


1. 제가 막 pxd에 입사했을때, 수 많은 책과 자료들 중에 UI-UX 방법론에 대해 무엇부터 공부해야 할 지 참 막막했습니다.



2. 또한 수평적인 문화를 가진 pxd에는 여러가지 '관점'이 존재했습니다. 똑같은 방법론에 대해서도 다른 해석으로 접근하는 선배들을 보며 저는 더욱 혼란스러웠습니다.



3. pxd라는 회사의 10년동안 쌓여온 깊고도 방대한 경험을 핵심부터 손쉽게 둘러 볼 수 있는 가이드가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또한 자신만의 관점을 만들어 갈 수 있는 큰 지도를 얻고 싶었습니다.



4. 그리고 후임들이 입사 후에 (제가 그랬듯이) 무엇부터 익혀가야 할지 헤매거나 멍 때리는 것을 보면서 안타까웠습니다.



5. 이제 제가 선임이 되었습니다. 선임으로서 pxd라는 장소에 처음 도착한 초보 여행자들이 자신의 여정을 충분히 자신있게 시작할 수 있도록 '지도'와 '가이드'를 만들어 주어야겠다고 다짐했습니다.



6. 그 때 마침 이재용 대표께서 신입사원 교육인 pxd Process Master를 진행했습니다. 연세대 대학원에서 강의했던 내용을 사내에 맞게 일부 수정하여 진행했는데, 그 강의안만 보아도 핵심이 명확하게 정리되어 있었습니다. 그래서 pPM 강의안을 가이드의 뼈대로 잡았습니다. 신입을 위한 가이드 - pxd Process Manual은 그렇게 시작되었습니다.



7. 이 자료를 실제 신입의 눈높이에서 만들고 싶다는 욕심이 생겼습니다. 그래서 인턴 채용을 희망했고, 곧 바로 건국대학교의 정다이씨가 발탁되었습니다. 그녀의 똑똑한 일처리로 초안이 일사천리로 나왔습니다. 다이씨는 실제 사용자인 동시에 혁신적인 디자이너였습니다.



8. pPM 초안을 사내배포 했을 때 반응이 좋았습니다. 작은 오타부터 시작해 여러가지 의견들이 반영되었습니다. 특히 전성진 이사께서 친히 오셔서 자신의 무공비급(?)을 제게 넘겨 주시며, 이 내용도 함께 들어가면 어떨지 검토해보라고 하셨습니다. 그래서 이사님의 건국대학교 강의안을 주축으로 pPM은 분량이 3배로 늘어났으며, 대대적인 정리와 내용 보강이 이루어졌습니다. pPM의 뼈대에 살이 붙은 셈이지요.



9. 또한 사내의 귀한 암묵지 자료들이 공식적으로 빛을 받은 형식지로 전환 되는 일이 연속적으로 일어났습니다. 김금룡-이철성에 의해 프로젝트 DB정리가 자발적으로 진행되고 있고, 박기혁-김규희-김현희에 의해 교육용이 아닌 실무자들을 위한 최신 pxd 방법론을 정리한 pxd Process-Method Cards 가 기획되고 있습니다. 더하여 GUI팀에서도 프로세스가 정리되어 pPM ver2.0이 나올 예정입니다.

이런게 소위 '지식경영시스템' 아니겠습니까?



10. 마지막 네비게이션과 인덱스 정리만을 남겨두고 총정리 직전에, 제가 갑자기 뉴욕 출장을 가게되었습니다. 게다가 정다이 씨가 인턴기간이 종료되는 바람에 pPM은 위기에 빠졌습니다.



11. 마침 새로 입사하신 김현희씨가 도움의 손길을 주어, 이제 최종 막바지 작업을 완료했습니다. 끝까지 사용자 눈높이에서 디자인이 마무리된 점도 참 마음에 듭니다.



12. 사실 pPM은 새롭게 쓰여진 내용이 아닙니다. 10년동안 쌓여온 pxd의 방법론이 이재용 대표의 관점으로 한번, 전성진 이사님의 관점으로 다시 한 번 정리된 것 뿐입니다. pPM이 신입사원의 교과서 역할을 하는데 그치지 않고, pxd의 모든 구성원들이 자신의 관점을 세우는 데 사용했으면 좋겠습니다.



13. pPM은 대부분 pxd 방법론의 기초와 기본을 세우고자 2007년 이전의 검증된 방법론을 위주로 구성되었습니다. 따라서 pxd의 최신, 모든 방법론이 아닙니다. 최신 방법론은 추후 박기혁 선임의 지휘 하에 제작될 예정인 pPMC <pxd Process-Method Card>에서 담아낼 예정입니다.



14. 더하여 메일 한통으로 저에게 낚여서 표지를 디자인해주신 양정연님 무척 감사드려요. 또한 애정을 가지고 검토하고 지적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이 책이 보는 사람에게 지식이 아니라 지혜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pPM을 누구나 공부할 수 있도록, pdf를 전체배포 하면 좋겠지만
보안문제와 저작권문제가 있어서 안타깝습니다.
pPM컨텐트의 캡쳐사진 일부분만 올립니다.














[참고##프로젝트 방법##]


신고

팀블로그 pxd Story 구독 방법  블로그 글은 각 개인의 생각이며 피엑스디와 다를 수 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5
  1. 김금룡 2012.04.18 22:4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2. 위승용 (uxdragon) 2012.04.18 23:4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수고 많으셨습니다!! 글을 읽다보니 한 편의 영화를 보는듯한 느낌이예요.

  3. 박재언 2012.04.19 07:4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멋진 작업을 마무리 중이시네요 저도 UX를 공부하는 입장에서 꼭 한 번 읽고 싶습니다 혹시 책으로 출간하실 의향이 있으신지요~?

  4. 이상선 2012.04.21 08:0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책으로 출간하시길 바랍니다. 너무 이쁜 pxd

Ad T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