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4.05.09 01:21

트로이카: 소리, 빛, 시간- 감성을 깨우는 놀라운 상상

Troika
Persistent Illusions

트로이카
소리, 빛, 시간 - 감성을 깨우는 놀라운 상상

기간: 2014.4.10 - 10.12
장소: 대림미술관
홈페이지: https://www.daelimmuseum.org/
입장료: 5000원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하면 3000원, 1년 1만원 멤버쉽 가입하면 무료)

트로이카(TROIKA)는 코니 프리어(Conny Freyer, 1976년 독일 출생), 세바스찬 노엘(Sebastien Noel, 1977년 프랑스 출생), 에바 루키(Eva Rucki, 1976년 독일 출생) 3인으로 결성된 아티스트 그룹이다. 사진, 엔지니어링, 그래픽 디자인 등 다양한 분야의 지식을 갖춘 이들은 2003년 영국 왕립예술학교(Royal College of Art)에서 함께 수학하며 만나 런던을 기반으로 전세계적으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고 한다.

이번 전시의 대표 작품인 Cloud와 Falling Light를 소개하는 영상을 먼저 공유하면,


런던 히드로 공항에 설치되면서 크게 주목 받은 ‘Cloud’와 2010 디자인 마이애미에서 센세이션을 일으킨 스와로브스키(Swarovski)와의 협업 작품 ‘Falling Light’이 국내 최초로 선보이고, 여섯 가지 스토리(소리로 들어가다/ 시간을 담다/ 물을 그리다/ 바람을 만지다/ 자연을 새기다/ 빛으로 나오다)로 구성되었다고 한다.

다만, 대표작인 Cloud는 무슨 이유에선지 현재 설치가 되지 않았고, 6월에 오는데 1층 로비에 설치된다고 하니까 다시 보러 와도 될 것 같다(표를 갖고 오면 그냥 입장시켜준다고 했는데 정확히 확인되지는 않았다).

또 다른 대표작인 Falling Light는 마치 하늘에서 비가 내리는 것처럼, 빛이 내린다. 물이 아니라 빛이 내리니까, 함께 간 큰아들은 게임(Clash of Clans)속에서 번개가 내려 땅에 퍼지는 것 같다고 하였지만 사실 번개라고 하기엔 굉장히 부드러운 - 그러니까 빛방울이 내려 퍼지는 것 같았다.
<이미지 출처:http://mocoloco.com/fresh2/2010/12/01/falling-light-by-troika.php>
Electroprobe는 '기계들이 내는 소리'라고 말할 수 있는데, 평소 인간의 귀에는 들리지 않지만 전자파 마이크(electroprobe)를 이용하면 많은 전자 기기들이 내는 고유의 소리를 들을 수 있게 된다. 예를 들면 형광등 같은 것들은 사실 매우 귀에 거슬리는 소리를 내는 것이고, 노트북도 이상한 소리를 내며, 전자 피아노나 게임기도 평소와는 완전히 다른 소리를 내고 있다.

무엇보다 가장 흥미로운 것은 영문 전시 제목의 부제와도 일치하는 작품인, Persistent Illusions이었다. 분수처럼 보이는 이 작품은 물이 아니라, 와이어(줄)로 만들어졌다. 즉 줄이 쭉쭉 뿜어져 나오는 분수다. 나는 '국수 분수'라고 표현하고 싶어졌다. 놀라운 광경은 직접 가서 봐야할 것 같고 아래에는 설치 과정 비디오를 공유하였다.



The Weather Yesterday도 흥미로웠고, 다른 작품들도 재미있었지만, 마지막 Arcades도 충격적이었다. 스타워즈에서 빛으로 된 칼을 보고 놀랐던 것처럼, 빛으로 만들어진 기둥들 사이를 지나면서 느껴지는 시각적인 부드러움과 단단함이 마치 실제 아케이드를 지나가는 것처럼 느껴졌다. 빛으로 만들어진 칼이 절대 물리적인 상처를 주지 않을 것을 알지만, 스타워즈에서 빛으로 된 검을 보자마자, 바로 세상에서 가장 강한 검은 빛으로 된 것이라는 환상을 머릿속에 박아버리는 것처럼, 빛으로 된 기둥이 절대 건물을 받칠 수 없다는 걸 알지만, 그걸 보자마자 믿게 되어 버리는 느낌이다. (다만 이 빛을 직접 만지려고 손을 대면, '빛도 작품의 일부이므로 만지면 안 된다'라는 말을 듣게 되는데 좀 이해하기 어려웠다)

대부분의 현대 미술은 아이디어의 참신함과 시각적인 만족감을 기본으로 하지만, 특히나 이러한 공학적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현대 작품을 보면 알 수 없는 강한 공감이 형성되는 것은 예술가 보다는 엔지니어의 피가 흐르고 있어서일까?

아케이드 동영상: http://vimeo.com/51909388 

[참고##전시와 작가##]
신고

팀블로그 pxd Story 구독 방법  블로그 글은 각 개인의 생각이며 피엑스디와 다를 수 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Ad Test...